키드

The Kid, 2000, 미국

코미디 · 103분 · 2001.02.17 개봉

관람등급 : 전체관람가

누적관객 : 43,697명

공유하기

시놉시스더보기

'마흔 살의 나'와 '여덟 살의 나'가 한자리에서 만난다면?

소년시절의 나, 중년의 나, 그리고 미래의 내가 한 자리에서 만나야만 했던 아주 특별한 사연!...

소년시절의 나, 중년의 나, 그리고 미래의 내가
한 자리에서 만나야만 했던 아주 특별한 사연!


러스 듀리츠(브루스 윌리스 분)는 며칠 있으면 40살이 된다. 그는 정치인이나 유명인의 이미지를 관리해주는 이미지 컨설턴트로서 꽤 성공한 인물이다. 이혼한 뒤 혼자 사는 그에게 어느 날 여덟 살 난 꼬마가 불쑥 나타났다가 사라진다. 그렇지 않아도 예민한 성격 때문에 신경쇠약에 걸려 있는 러스는 마치 유령이나 환영이라도 본 것처럼 정신병원을 찾아가서 야단법석을 떤다. 며칠 뒤 그 꼬마가 다시 나타난다. 이번엔 러스의 거실에서 팝콘을 먹으면서 버젓이 TV를 보고 있는 것이 아닌가!

놀랍게도 러스티(스펜서 브레슬린 분)란 이름의 그 꼬마는 바로 러스 자신 이었다. 즉, 마흔 살의 러스가 여덟 살의 러스와 만난 것이다. 말투나 버릇, 몸에 생긴 흉터까지 똑같다는 것을 발견한 러스와 러스티는 놀라서 어찌할 바를 모른다. 러스티는 러스가 지긋지긋하게 지워버리고 싶었던 어린 시절의 기억을 쉴 사이 없이 되살려주는 개구장이 꼬마다. 러스티 자신도 속물로 변해버린 32년 뒤의 자신을 만나고는 실망과 비탄에 빠진다. 러스티는 러스의 매력적인 외모나 어엿한 재산, 러스가 그럴싸하게 이룩해놓은 성공이 전혀 마음에 들지 않는다. 러스티는 아내도 없고 강아지도 키우지 않는 32년 뒤의 자신이 실망스럽기만 하다.

러스와 함께 일하는 에이미는 러스티가 찾아온 이유가 틀림없이 있을 테니 여덟 살 시절의 옛 기억을 잘 떠올려보라고 조언한다. 러스터와 러스는 각각 여덟 번째 생일과 마흔 살 생일을 며칠 앞둔 어느 날, 과거의 추억을 찾기 위한 여행을 떠나는데...

♣ Disney`s The Kid 공식 홈페이지 ♣
http://disney.go.com/disneypictures/thekid/




더보기

포토 더보기 10개

비슷한 영화

명대사 등록

  • 인상 깊었던 명대사를 등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