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그래피더보기

2001년 홍콩배우 여명과 이나영 주연의 SF 판타지 <천사몽>으로 데뷔한 박희준 감독은 아시아 감독으로는 최초로 프랑스 판타스틱 영화제 본선에 진출하였고 2002년 섬마을 세 소년의 우정과 꿈을 그린 어른들을 위한 동화 같은 영화 <남자 태어나다>로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후 차기작을 준비하던 박희준 감독은 현재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는 연쇄 살인 사건들에 대해 관심을 가지며 <맨데이트:신이 주신 의무>를 선택했다.

더보기

필모그래피 5

2018

2008

2002

2001

  • 02.17

    천사몽

    0.00점 0.00점

    여명,박은혜,안석환,이나영

1977

명대사 등록

  • 인상 깊었던 명대사를 등록해주세요.

    포인트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