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그래피더보기

그는 아직 ‘감독’이라는 호칭보다 ‘프로듀서’라는 호칭이 더 익숙하다. 진원석 감독, 미라솔비노, 금성무 주연의 <투 다이어드 투 다이>(1998), 이재한 감독의 <컨 런스 딥>을 시작으로 <색즉시공>(2002), <낭만자객>(2003), <청춘만화>(2006)를 거쳐 <해운대>(2009), <통증>(2011) 등의 작품을 꾸준히 프로듀싱하였다....

더보기

필모그래피 2

2016

2013

명대사 등록

  • 인상 깊었던 명대사를 등록해주세요.

    포인트 +50